혈자리

위중

취혈 : 오금 가로금 정중앙에 취한다.
  1. 오금의 가로간 금 가운데 맥이 뛰는 우묵한 곳에 있다[동인].
  2. 무릎관절 안쪽의 가로간 금 가운데 맥이 뛰는 곳에 있다[입문].
  3. 위중혈은 곧 혈극(血)이다.
  4. 오금 가운데 있으며 피를 빼면 고질병이 다 나을 수 있다[자생].
  5. 오금 안쪽의 두 힘줄과 뼈 사이 우묵한 가운데 있다.
  6. 또는 무릎뼈 뒤 가운데 있다.
  7. 돌려 세우고 침혈을 잡는다[자생].
  8. 오금 주위에 검붉은 핏줄에서 피를 뺀다.
  9. 그러나 핏줄이 덩굴같이 뭉친 곳에서는 피를 빼지 못한다.
  10. 피를 빼면 멎지 않고 계속 나와 도리어 해가 된다[강목].
  11. 침은 1치 5푼을 놓으며(또는 5푼 놓는다고 하였다) 7번 숨쉴 동안 꽂아 두고 뜸은 뜨지 말아야 한다[강목].
위(委)는 굽히는 것을 말한다. 이 혈은 슬와(膝窩) 가운데에 있고 무릎을 구부려 오금의 가장 깊은 부위에 있으므로 위중이라 하였다.
 
부위 : 슬와횡문(膝窩橫紋)의 정중에 있다.
취혈 : 오금 가로금 정중앙에 취한다.
근육 : 비복근(腓腹筋)
혈관 : 슬와동정맥(膝窩動靜脈)
신경 : 경골신경(脛骨神經)
침 : 0.5~0.8촌
뜸 : 금구(禁灸)
별명 : 혈극(血郄) 극중(郄中) 중극(中郄) 위중앙(委中央) 퇴요(腿凹)
주치 : 요배통(腰背痛) 좌골신경통(坐骨神經痛) 슬관절염(膝關節炎) 방광염(膀胱炎) 반신불수(半身不遂) 토사(吐瀉) 급성 요부염좌(腰部捻挫)에 삼릉침(三稜鍼) 사혈(瀉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