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자리

상양

취혈 : 둘째손가락 요측 손톱뿌리 모서리 옆 0.1촌에서 취한다.
  1. 일명 절양(絶陽)이라고도 하는데 집게손가락 손톱눈 안쪽 모서리에서 부추잎만큼 떨어진 속에 있다.
  2. 수양명경의 정혈(井穴)이다.
  3. 침은 1푼을 놓고 1번 숨쉴 동안 꽂아 두고 뜸은 3장을 뜬다[동인].
상(商)은 오행(五行)의 금(金)에 속하는 음(音)을 나타내고, 상양(商陽)은 소상(少商)의 양(陽)이라는 뜻이다. 이 두 혈은 똑같이 정혈(井穴)이다. 대장경은 오행상 금에 속하고 양에 속한다. 폐경은 오행상 금이고 음에 속한다. 이 두 경맥은 표리(表裏)의 관계이고 이 혈에서 경기(經氣)가 상승하므로 상양(商陽)이라 하였다.
 
부위 : 시지(示指) 요측(橈側) 조갑근각(爪甲根角) 옆에 위치한다.
취혈 : 둘째손가락 요측 손톱뿌리 모서리 옆 0.1촌에서 취한다.
근육 : 고유장측지동맥(固有掌側指動脈) 지골궁(指骨弓)
신경 : 고유장측지신경(固有掌側指神經)
침 : 0.1촌
뜸 : 3~5장
별명 : 절양(絶陽) 별양(別陽)
주치 : 발열(發熱) 두통(頭痛) 협심증(狹心症) 편도선염(扁桃腺炎) 뇌충혈(腦充血) 치통(齒痛)
기타 : 졸도 시 구급혈(救急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