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자리

복류

취혈 : 태계 위2촌으로 아킬레스건 앞쪽에 취한다.
  1. 일명 복백(伏白), 창양(昌陽)이라고도 한다.
  2. 발 안쪽 복사뼈에서 위로 2치 올라가 힘줄과 뼈의 사이 우묵한 곳에 있다[동인]. 
  3. 안쪽 복사뼈에서 위로 2치 올라가 맥이 뛰는 곳에 있다[입문].
  4. 안쪽 복사뼈에서 위로 2치 올라가 맥이 쉬지 않고 뛰는 곳에 있다[영추].
  5. 족소음경의 경혈이다.
  6. 침은 3푼을 놓으며 3번 숨쉴 동안 꽂아 두고 뜸은 5장을 뜬다[동인]. 
여기에서 복(復)은 엎드릴 복(伏)과 같고, 류(溜)는 물이 흐르는 모양이며 머물 류(留)와도 뜻이 통한다. 이 혈에서 경맥의 기는 엎드려 머물며 다시 깊게 흘러들므로 복류라 하였다.
 
부위 : 내과(內踝) 상2촌으로 경골후연(脛骨後緣)과 아킬레스건 사이에 있다.
취혈 : 태계 위2촌으로 아킬레스건 앞쪽에 취한다.
근육 : 장지굴건(長趾屈健)
혈관 : 후경골동정맥(後脛骨動靜脈)
신경 : 경골신경(脛骨神經)
침 : 0.5~0.8촌
뜸 : 3~5장
별명 : 창양(昌陽) 외명(外名) 외유(外兪) 복유(伏兪) 복구(伏臼) 복백(伏白)
주치 : 신염(腎炎) 고환염(睾丸炎) 척수염(脊髓炎) 복막염(腹膜炎) 임질(淋疾) 신경쇠약(神經衰弱) 복창수종(腹脹水腫) 도한(盜汗) 장뇌명(腸雷鳴) 치통(齒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