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맥

수양명대장경

가. 대장경의 순행 수양명대장의 경맥은 시지(示指)의 말단요측(末端橈側)에서 시작하여 시지의 요측상연(橈側上緣)을 따라 첫째손가락 뼈와 둘째손가락뼈 사이 즉제 1~2중수골(中手骨)의 사이 합곡(合谷) 혈이 있는곳을 거쳐 상향 (上向) 손 속에 있는 장무지신근건 (長拇指伸筋經)과 단무지신근건(短拇指伸節腱)의 사이를 뚫고 전완(前腕)의 바깥쪽상연(標側上緣)을 따라 팔꿈치 바깥족으로 들어가고 거기서 또 상완의 바깥즉 전면을 따라 견관절(肩開節)의 전상방(前上方)으로 올라가 등(背)으로 뒤돌아가서 제 7경추 극돌기하에 있는 독맥 (督脈)의… Continue reading 수양명대장경

혈자리

곡지

취혈 : 주횡문 바깥쪽 연장선과 전완 요측의 가장 볼룩한 등선이 만나는 지점으로 누르면 압통이 있는 곳에 취한다. 팔굽 바깥쪽 보골에서 팔굽을 구부리면 두 뼈가 구부러지는 가운데에 있다[동인].  팔굽 바깥쪽 보골에서 팔굽을 구부리면 두 뼈 사이에 가로 생기는 금의 끝에 있다. 침혈을 잡을 때에는 손을 가슴에 대고 잡는다[입문]. 곡(曲)은 주관절(肘關節)을 굴곡(屈曲)하는 것을 말한다. 취혈할 때 여기에… Continue reading 곡지

혈자리

양계

취혈 : 엄지를 위로 들어올렸을 때 손목 요추 두 힘줄 사이 오목한 지점에서 취한다. 일명 중괴(中魁)라고도 하는데 손목 윗쪽 두 힘줄 사이 우묵한 곳에 있으며 수양명경의 경혈(經穴)이다. 침은 3푼을 놓으며 7번 숨쉴 동안 꽂아 두고 뜸은 3장을 뜬다[동인].   양(陽)은 양경(陽經)을 가리키고 계(谿)는 산을 끼고 흐르는 도랑, 또는 살이 조금 모인 곳을 가리킨다. 손목의 등… Continue reading 양계

혈자리

족삼리

취혈 : 독비 아래3촌으로 독비와 비골소두(腓骨小頭), 족삼리는 삼각형을 이룬다. 무릎에서 아래로 3치 내려가 정강이뼈 바깥쪽 큰 힘줄 안쪽 우묵한 곳에 있다[동인]. 무릎에서 아래로 3치 내려가 정강이뼈 바깥쪽 변두리의 두 힘살 사이 우묵한 곳에 있다[내경].   독비혈에서 아래로 3치 내려가 정강이뼈 바깥쪽 변두리의 살 사이에 있다[입문]. 자기 손바닥으로 무릎뼈를 싸쥘 때 가운뎃손가락 끝이 닿는 곳이다[득효]. 꾹… Continue reading 족삼리

혈자리

양곡

취혈 : 손목 바깥쪽 척골의 돋아 오른 부분과 월상골(月狀骨) 사이 오목한 지점으로 완골(腕骨)과 양로(養老) 중간에 취한다. 손잔등쪽 예골의 아래 우묵한 곳이 있다. 수태양경의 정혈이다. 침은 2푼을 놓는데 3번 숨쉴 동안 꽂아 두고 뜸은 3장을 뜬다[동인]. 양(陽)은 음양(陰陽)양을 뜻하고 곡(谷)은 산사이의 계곡 또는 살이 만나는 곳을 뜻한다. 이 혈은 완골(腕骨) 후방의 척골두(尺骨頭)와 삼각골(三角骨) 사이의 함요부에 있고… Continue reading 양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