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맥

족태양방광경

가. 방광경의 순행 족태양방광경맥은 내안각 (內眼角)에서 상향 (上向)해서 이마 즉 액부에 분포되며, 독맥의 신정을 교회하고, 더 위로 두정부(頭頂部)에 이르러 다시 독맥의 백회혈을 교회한다. 그 일조분지는 두정부에서 분출하여 이(耳)의 상각부로 내려와 족소양담경의 곡빈, 솔곡, 부백, 두규음, 완골등과 교회 한다. 직행(直行)하는 지맥(文脈)은 두정(要項)에서 뇌(腦)로 들어가서 독맥 의 뇌호와 교회한 다음, 되돌아 나와서 하향(下向)하여 뒷목 즉 항부에 이르러… Continue reading 족태양방광경

혈자리

족삼리

취혈 : 독비 아래3촌으로 독비와 비골소두(腓骨小頭), 족삼리는 삼각형을 이룬다. 무릎에서 아래로 3치 내려가 정강이뼈 바깥쪽 큰 힘줄 안쪽 우묵한 곳에 있다[동인]. 무릎에서 아래로 3치 내려가 정강이뼈 바깥쪽 변두리의 두 힘살 사이 우묵한 곳에 있다[내경].   독비혈에서 아래로 3치 내려가 정강이뼈 바깥쪽 변두리의 살 사이에 있다[입문]. 자기 손바닥으로 무릎뼈를 싸쥘 때 가운뎃손가락 끝이 닿는 곳이다[득효]. 꾹… Continue reading 족삼리

혈자리

지음

취혈 : 다섯째발가락 발톱뿌리 외측 모서리 옆0.1촌 되는 지점에서 취한다. 새끼발가락 끝 발톱의 바깥 모서리에서 부추잎만큼 떨어진 곳에 있다. 족태양경의 정혈(井穴)이다. 침은 1푼을 놓으며 5번 숨쉴 동안 꽂아 두고 뜸은 3장을 뜬다[동인]. 지(至)에는 도달한다는 뜻이 잇다. 이 혈은 족태양방광경의 기가 끝나는 곳이고 여기에서 족소음신경으로 넘어간다. 양기(陽氣)가 끝나고 음기(陰氣)가 일어나 음경(陰經)으로 들어가므로 지음이라 하였다.   부위… Continue reading 지음

혈자리

위중

취혈 : 오금 가로금 정중앙에 취한다. 오금의 가로간 금 가운데 맥이 뛰는 우묵한 곳에 있다[동인]. 무릎관절 안쪽의 가로간 금 가운데 맥이 뛰는 곳에 있다[입문]. 위중혈은 곧 혈극(血)이다. 오금 가운데 있으며 피를 빼면 고질병이 다 나을 수 있다[자생]. 오금 안쪽의 두 힘줄과 뼈 사이 우묵한 가운데 있다. 또는 무릎뼈 뒤 가운데 있다. 돌려 세우고 침혈을 잡는다[자생].… Continue reading 위중

혈자리

상양

취혈 : 둘째손가락 요측 손톱뿌리 모서리 옆 0.1촌에서 취한다. 일명 절양(絶陽)이라고도 하는데 집게손가락 손톱눈 안쪽 모서리에서 부추잎만큼 떨어진 속에 있다. 수양명경의 정혈(井穴)이다. 침은 1푼을 놓고 1번 숨쉴 동안 꽂아 두고 뜸은 3장을 뜬다[동인]. 상(商)은 오행(五行)의 금(金)에 속하는 음(音)을 나타내고, 상양(商陽)은 소상(少商)의 양(陽)이라는 뜻이다. 이 두 혈은 똑같이 정혈(井穴)이다. 대장경은 오행상 금에 속하고 양에 속한다. 폐경은… Continue reading 상양